quick_btn

새롭게 추천하는 글

많이 본 인기

꿀팁.zip/건강한 라이프
직장인의 취미! 배드민턴을 배워보자!
2016. 5. 23. 08:00

안녕하세요! 현대해상 블로그 지기 하이현입니다.^^ 기분 좋은 날씨가 계속되고 있는 요즘 여러분은 어떤 스포츠 활동을 즐기고 계신가요? 내리쬐는 햇빛의 자외선이 두려운 분들이라면 실내 스포츠 활동인 배드민턴은 어떠세요?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초보자도 어렵지 않게 빨리 적응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실내경기이기 때문에 계절 또는 날씨에 구애받지 않는 배드민턴에 대해 소개해드겠습니다.


 


 

 나에게 맞는 라켓 구하기!

 

배드민턴이 대중들에게 특히 인기 있는 이유 중 하나로 라켓과 셔틀콕만 있으면 누구나 즐길 수 있고 특별한 기술을 요하지 않는다는 점이 많이 꼽히고 있는데요. 하지만 자신에게 맞지 않는 라켓으로 배드민턴을 칠 경우 손목에 무리가 가거나 어깨 통증이 생길 수 있어 특히 주의가 필요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배드민턴 입문자라면 라켓을 구입할 때 첫 번째로 무게부터 확인해야 하겠죠! 라켓을 들고 움직이는데 부담이 없고 손목에 무리가 느껴지지 않는 것이 자신에게 가장 잘 맞는 라켓이라고 하네요.^^


배드민턴이 조금 익숙해진 사람이라면 자신의 플레이 스타일에 따라 라켓을 선택하는 것도 배드민턴을 즐기는 방법 중 하나인데요! 라켓은 보통 헤드 부분이 무거운 것과 가벼운 것으로 분류됩니다. 헤드 부분이 무거우면 타구는 강하게 날아가지만 핸들링 속도는 떨어지고 반대로 헤드가 가벼우면 핸들링은 좋으나 타구의 파워가 약해진다고 합니다. 여러분은 어떤 플레이 스타일을 더 좋아하시나요?




 배드민턴 경기 방법 알아보기!

 

배드민턴 경기는 올림픽을 기준으로, 남녀 단식과 복식 그리고 혼합복식 총 5개로 구분되며 단식은 양편 각 1명씩, 복식은 양편 각 2명씩 조를 이루어 경기합니다. 경기 전 양편이 토스를 하여 이긴 편이 첫 서브권, 또는 코트 선택권 중 하나를 선택하게 되며 진 편은 나머지를 택하게 된다고 해요. 또한 배드민턴은 3 게임 중 2 게임을 선취시 승리하는 3판 2선 승제를 택하고 있습니다.


한 게임에서 21점을 선취한 편이 승리하는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만약 20:20으로 동점인 경우 21점에서 끝나는 것이 아닌 2점을 연속하여 득점한 편이 승리한다고 합니다. 만약 29:29 스코어까지 갔을 경우 2점 연속이 아닌 먼저 30점에 도달한 편이 승리한다고 하네요! 복잡하지 않지만 끝까지 긴장감을 놓을 수 없는 경기겠군요! 친구 또는 동료들과 재미있게 즐겨보세요.^^




 배드민턴의 운동 효과!

 

배드민턴은 달리기, 도약, 몸의 회전 및 굴곡과 신전부터  팔과 허리 근육 사용까지 신체의 거의 모든 부분을 사용하기 때문에 전신운동이라고 평가받고 있는데요. 눈앞으로 날아오는 셔틀콕을 받아치기 위해 몸이 반응하면서 일어나게 되는 신경계의 발달과 호흡 순환계의 발달은 물론이고, 더불어 전신운동의 효과로 내장기관을 튼튼하게 해준다고 해요! 덧붙여 말하자면 배드민턴은 팔을  당기는 것이 아닌 뿌리는 운동이기 때문에 팔 모양이 날렵 해지는 다이어트 효과 또한 있다고 하네요.^^


배드민턴은 이뿐만이 아니라, 네트를 가운데 두고 신체적인 접촉 없이 행하는 운동경기로서 신사적인 인간성의 함양에 도움을 주며, 많은 인원을 필요로 하지 않음으로 어느 집단이든 어느 장소에서든 쉽게 행할 수 있어 원활한 인간관계 형성의 한 가지 방법으로 사용할 수 있다고 평가받고 있는데요. 이러한 이유들을 살펴보니 배드민턴이 왜 남녀노소 불문하고 대중적인 인기를 끄는 스포츠로 자리 잡았는지 쉽게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하이현이 소개해드린 "배드민턴 취미" 어떠셨나요? 라켓을 들고 애인 또는 친구, 동료들과 배드민턴을 치러 가고 싶은 마음이 조금은 생기셨나요~? 한 배드민턴 동호회 회장에 의하면 "이웃 간 왕래가 끊기고 이기주의가 팽배해진 사회에서 배드민턴과 같은 생활 체육은 본인 건강도 챙기며 끈끈한 이웃사이의 정과 따뜻한 마음을 확인할 수 있는 좋은 취미다."라고 말했는데요. 배드민턴을 통해 건강도 얻고 사람과의 관계도 얻어가는 몸도, 마음도 건강한 사회인이 되어보는 것은 어떨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