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좋은 블로그, Hi' :: 한글날 기념! 자주 틀리는 맞춤법 알아보기!
  • 타이어 탈락
  • 화재 대피
  • 송년회 건배사
  • 라오스 여행
  • homepage
  • facebook
  • youtube
  • blog
  • subscribe


'선배님, 제가 처음으로 작성한 보고서예요^^' 입사 처음으로 본인 혼자 보고서를 작성한 후배가 긴장된 모습으로 찾아왔다. 내용을 검토해주다 보니 하이현도 신입사원 시절에 보고서를 작성하고 맞춤법이 틀리지는 않았는지, 잘못 쓴 내용은 없는지 많이 긴장했던 모습이 떠올랐다. 이번 주에는 마침 한글날도 있고 하니 평소에 헷갈렸던 맞춤법을 다시 한번 공부해보기로 했다.




하이현과 미리 풀어보는 보는 맞춤법 퀴즈!


1. 병원에 갔다와서 푹 쉬고나니 병이 (낳다/낫다).

2. 여기서 광화문까지 (어떻게/어떡해) 가야 할까요?

3. 하이현과 L대리님은 좋아하는 음식이 (다르다/틀리다).

4. 하이현은 현대해상의 직원(으로써/으로서) 열심히 일을 하고 있다.



정답: 낫다/ 어떻게/ 다르다/ 으로서 



병원에 갔다와서 푹 쉬고나니 병이 (낳다/낫다).

병이 낳는지, 낫는지 받힘이 다르지만 발음이 비슷해 자주 헷갈렸던 말이다. 하지만 사전을 찾아보면 쉽게 구분할 수 있다. '낳다'의 사전적 의미는  '배속의 아이, 새끼, 알을 몸 밖으로 내놓다'혹은 '어떤 결과를 이루거나 가져오다'라는 뜻으로 사용되고 '낫다'는 '~보다 더 좋거나 앞서있다'라는 뜻으로 사용된다. 따라서 아이나 동물의 새끼는 '낳는' 것이 맞고, 질병이 회복된 경우에는 '낫는' 것이 맞다.


'병원에 갔다와서 푹 쉬고나니 병이 (낳다/낫다).'라는 문장에서도 질병이 회복된 경우이니 '낫다'라고 쓰는 것이 맞다+_+


여기서 광화문까지 (어떻게/어떡해) 가야 할까요?

'어떻게'와 '어떡해'를 헷갈려서 사용하는 경우도 참 많이 본 것 같다. '어떻게'와 '어떡해'는 모두 '어떻다'라는 형용사를 활용한 형태인데. '어떻게'는 '어떻다'의 어간인 '어떻'에 어미인 '~게'가 결합된 형태로 부사의 성분을 갖고 있으며, '어떡해'는 '어떻게 해'의 준말이라고 볼 수 있다고 한다. 따라서 부사의 성질을 가진 '어떻게'는 동사를 꾸며주는데 사용이되고, '어떡해'는 '어떻게 해'가 줄어든 구이기 때문에 문장의 종결어로 사용된다고 구분하면 되겠다! 


'여기서 광화문까지 (어떻게/어떡해) 가야 할까요?' 라는 문장에서는 '간다' 라는 동사를 꾸며야 하기 때문에 부사의 성질이 있는 '어떻게'가 맞는 표현! 더 쉽게 구분하는 방법은 문장에서 '어떻게'와 '어떻게 해'를 대입해보고 자연스러운 표현을 쓰면 된다고 한다^^ 단, '어떻해'라는 표현은 전혀 틀린 표현이니 주의해야겠다+_+


 

하이현과 L대리님은 좋아하는 음식이 (다르다/틀리다).

'다르다'와 '틀리다'를 헷갈려서 사용하는 경우도 참 많고 실제로 하루에도 몇 번씩 보게되는 사례인 것 같다. 이 경우에는 간단한 영어단어로 쉽게 구분할 수 있을 것 같다. '다르다'의 영어 표현은 'different'이고, '틀리다'는 'wrong'으로 표현할 수 있다. 따라서 상대방과 나의 차이가 있을 때는 '다르다'가 맞고, 사실이 아니거나 정답이 아닐 때에는 '틀리다'를 사용하는 것이 옳다.


'하이현과 L대리님은 좋아하는 음식이(다르다/틀리다).'라는 문장에서는 식성의 차이를 말하는 것이니 '다르다'를 사용하는 것이 맞겠다^^


하이현은 현대해상의 직원(으로써/으로서) 열심히 일을 하고 있다.

'~으로써'와 '~으로서'도 참 자주 헷갈리는 표현이다ㅠㅠ 매번 숙지하고 있지만 쓸 때마다 헷갈리는 이상한 표현인 것 같다^^;;; 일단 두 표현은 비슷해 보이지만 전혀 다른 표현이다. '~으로써'의 경우에는 이유, 수단, 조건을 말할 때 쓰는 표현이고, '~으로서'는 지위, 신분, 자격을 말할 때 쓰는 표현이다.


'하이현은 현대해상 직원(으로써/으로서) 열심히 일을 하고 있다.' 라는 표현에서 하이현은 현대해상이라는 회사의 직원이른 신분, 지위, 자격을 말하고 있기 때문에 이 표현에서는 '~으로서'라고 쓰는 것이 맞다!



평소에 헷갈리던 표현들을 공부해보니 우리 말에 좀 더 관심을 갖고 평소에도 정확한 맞춤법표현을 쓸 수 있도록 노력해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특히나 요즘은 줄임말이나 은어들도 참 많은데. 되도록이면 올바른 우리말을 쓰는 연습을 해야겠다! 특히 한글날 당일에는 더욱더 신경 써야지~ 그럼 오늘의 일기 끄~읏^^





Facebook Comment